Key Takeaways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자동차 산업 환경의 불확실성은 더욱 확대될 것임.

자동차 업계는 사업전략 측면에서의 비상계획 수립을 통해 위기 가운데 기회를 포착한다

경영관리 측면에서의 비상계획을 수립하여 예기치 못한 위협요인에 철저하게 대비해야 할 것이다

사업전략 측면에서의 비상계획은 두 가지 시나리오가 고려되어야 함.

첫 번째 시리오는 한국이 다른 국가 대비 코로나19 사태가 조기에 종식되는 상황임.

해외 자동차 시장의 수요와 공급이 붕괴된 상황에서 국내 자동차 업계는 내수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고객 관계를 견고히 하는 기회로 삼아야함

국내 자동차 업계는 내수를 통해 확보한 체력을 바탕으로 해외 코로나19 종료 시점에 맞춰 글로벌 GTM Planning을 준비해 나가야 할 것임.

해외 코로나19 종식시점에 맞춰 달러 강세 상황 등을 이용한 적극적인 프로모션을 통해 미국과 유럽 시장의 점유율을 확대할 수 있는 전략을 모색해야 함

두 번째 시나리오는 국내 코로나19 상황도 장기화되면서 국내외 자동차 수요가 단기적으로 회복되지 않는 상황임.

이 경우 자동차 산업 생태계 전반이 붕괴되고 새로운 산업 질서가 요구될 것임.

특히 사업 파트너뿐만이 아닌, 정부, 사회, 고객, 주주 등 사회적 가치와 연계된 이해관계자와의 협업 체계(Sustainability Based Collaboration)가 더욱 강조될 것임

경영관리 측면에서의 비상계획은 공급망의 약한고리가 무너질 경우, 수요처의 발주가 몇 주 이상 지연될 경우, 운전자본이 특정 수준 이하로 떨어질 경우 등 다양한 위협요인을 가정하고 시급성과 경영상 임팩트를 고려하여 수립되어야 함.

비상경영계획에서는 단기적으로 현금 유동성 확보, 원가 및 비용통제, 장기적으로 투자 포트폴리오 조정, 향후 시장 트렌드 분석 등 핵심적인 활동을 제시해야 할 것임

See other COVID-19 Business Reports

삼정KPMG 경제연구원은 코로나19가 글로벌 경제와 기업 경영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지속 모니터링∙분석하며, 기업이 직면하는 이슈를 점검한 기획 발간물을 준비하고 있음

국내 수입자동차 국가별 및 연료별 등록

2019년 수출규제와 2020년 코로나19에 따른 입국금지 등으로 한일관계가 악화됨에 따라, 2020년 3월 일본 자동차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급감(-67.8%)한 것으로 나타남. 반면 미국과 독일 등으로부터의 수입은 전년비 크게 증가한 것으로 파악됨.

그러나 미국과 유럽지역에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되고 미국/유럽 지역 생산공장 중단이 지속됨에 따라 향후 수입물량이 줄어들 가능성을 배재할 수 없는 상황임

By admin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